2024.06.21 (금)

  • 맑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24.6℃
  • 맑음서울 27.1℃
  • 구름조금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2.7℃
  • 구름많음울산 21.7℃
  • 흐림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22.9℃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22.9℃
  • 구름조금보은 18.6℃
  • 구름많음금산 20.1℃
  • 구름많음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2.6℃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IT/과학

서울시, 숙명여대와 손잡고 시민 중심의 데이터 활용 확산에 앞장

데이터 생태계 조성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시민교육 프로그램 운영 공동 기획

 

코리아타임뉴스 오영주 기자 | 서울시는 14일 16시, 서소문청사에서 숙명여대와 ‘뉴노멀 시대 시민 중심의 데이터 활용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진영 서울시 디지털정책관과 김철연 숙명여대 빅데이터혁신융합사업단장이 참석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첨단분야(빅데이터) 혁신융합대학인 숙명여대와 서울시가 힘을 모아 시민들에게 빅데이터 활용 역량 강화, 분석·활용 공모전 확대 등을 위해 추진됐다. 빅데이터 혁신융합대학은 국가 수준의 빅데이터 분야 인재 양성을 위해 국내 7개 대학교(경기과기대, 경상국립대, 서울대, 서울시립대, 숙명여대, 전북대, 한동대)가 모여 만든 컨소시엄으로 교육부가 선정해 지원한다.

 

서울시와 숙명여대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시민 대상 빅데이터 활용 교육프로그램 운영,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빅데이터 공모전 확대, 학생 대상 빅데이터 분석 실무 경험 제공 등에 상호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10월 코엑스에서 개최 예정인 ‘2024년 서울시 빅데이터캠퍼스 공모전’의 시민 관심과 참여를 위해서도 노력한다.

 

또한 서울시는 특화된 빅데이터 분석 사례, 경험 등을 숙명여대와 공유해 다양한 연구와 분석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며, 숙명여대는 양질의 교육 콘텐츠와 분석자료를 서울시와 공유해 시민들이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시민들은 서울시 빅데이터캠퍼스에서 숙명여대가 제공하는 빅데이터 이해 능력 향상과 분석·활용을 위한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받게 된다. 시민 대상 빅데이터 분석 교육은 6월~12월까지 매월 운영될 예정이며, 격월로 ‘Python을 활용한 빅데이터 분석’과 ‘R을 활용한 빅데이터 분석’ 2개 과정이 진행된다.

 

박진영 서울시 디지털정책관은 “서울시는 앞으로도 전문 교육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빅데이터 교육 강화, 공모전 확대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시민 중심의 데이터 활용 생태계 조성 및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