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8℃
  • 구름많음강릉 20.0℃
  • 구름많음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19.7℃
  • 흐림대구 19.3℃
  • 흐림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9.4℃
  • 구름많음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17.7℃
  • 흐림제주 20.0℃
  • 구름많음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7.0℃
  • 구름많음금산 18.5℃
  • 구름많음강진군 16.6℃
  • 흐림경주시 15.7℃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정치

이승원 세종시 경제부시장, 내년도 국비 확보 총력

16일 국회서 기획재정부 사회예산심의관·경제예산심의관 등 면담

 

코리아타임뉴스 윤경수 기자 | 이승원 세종특별자치시 경제부시장이 16일 국회에서 기획재정부 관계자를 만나 주요 현안 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하는 등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한 총력 대응에 나섰다.

 

이날 국회에서 기획재정부 조용범 사회예산심의관을 만나 국립민속박물관 이전을 위한 부지매입비와 설계비 반영을 건의하고 전의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의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국립민속박물관 이전사업은 올 3월 문화체육관광부의 세종시 이전 발표 이후 사업규모를 산출하기 위해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사업계획적정성 재검토가 최근 마무리단계에 접어든 상태다.

 

전의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은 전의하수처리구역내 스마트그린산단 지원단지의 개발사업에 따라 향후 공동주택 입주 등을 대비하기 위해 하수처리시설의 용량을 증설하는 사업이다.

 

이승원 부시장은 이어 기획재정부 황순관 경제예산심의관을 만나 지난달 30일 승인된 스마트 국가산단이 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진입도로 설계비 반영을 요청했다.

 

이외에도 국회세종의사당과 대통령 제2집무실 건립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시는 예결위의 예산 심의 과정에 실시간 대응하는 동시에, 기획재정부 관계자에게 사업 필요성을 설명하는 등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이승원 부시장은 “상임위별로 예산심사가 마무리되고 이번 주부터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사가 본격 진행될 예정”이라며 “정부예산안에 반영되지 않은 세종시 주요 사업이 내년도 국비 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