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三星電子, 美 포브스 선정 올해 '최고 고용주' 세계 1위
상태바
三星電子, 美 포브스 선정 올해 '최고 고용주' 세계 1위
  • 디지털 뉴스팀 ktn@koreatimenews.com
  • 승인 2020.10.16 10: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직원들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삼성전자가 미국의 유력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세계 최고의 고용주' 1위로 선정됐다. 아마존, 애플,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등 내로라하는 미국의 유력 IT 기업들을 제친 성과다.

국내 기업 중에서는 삼성전자 외에도 LG, 네이버, 아모레퍼시픽, CJ 등이 '톱(TOP) 100'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포브스가 이날 발표한 '2020 세계 최고 고용주'(THE WORLD'S BEST EMPLOYERS 2020) 명단에서 삼성전자는 1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106위에 그쳤던 삼성전자는 올해 조사에서 순위를 무려 100계단 이상 급상승시키며 국내 기업 최초로 1위에 랭크됐다.

삼성전자의 뒤에는 아마존, IBM, MS 등 미국을 대표하는 IT 기업들이 2~4위를 기록했다. 우리나라의 LG그룹도 5위에 올랐다.

이밖에 애플, 어도비, 알파벳, 지멘스, 보쉬 등이 '톱 10'에 랭크됐다.

한국 기업 중에서는 네이버, 아모레퍼시픽, 한국석유공사, CJ그룹, 농심, 엔씨소프트, 만도, 현대자동차, 현대중공업 등이 '톱 100'에 선정됐다.

유럽 출장을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4일 오전 서울 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SGBAC)를 통해 귀국하고 있다. 

100위권 밖으로는 IBK, KB금융그룹, 셀트리온헬스케어, 대림산업, 포스코, KT 등도 랭크돼 국내 기업은 총 29곳이 이름을 올렸다.

올해 조사에서 IT 업계의 주요 기업들이 선두권에 오른 것을 두고 포브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탄력 근무 등을 비롯한 회사 측의 대응방안 등이 큰 평가 요소가 됐다"고 분석했다.

올해 조사는 포브스가 매년 발표하는 '글로벌 2000대 상장사'를 기준으로 통계분석 전문기업 스태티스타(Statista)와 협업을 통해 전세계 58개국 16만여명의 근로자를 대상으로 익명의 설문 방식으로 이뤄졌다.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두달간 이뤄진 조사에서 응답자들은 자신이 다니고 있는 직장을 친구나 가족들에게 추천할 것이지와 동종업계 다른 기업에 대해 평가한 뒤 순위를 매겼다.

발표된 명단에는 45개국 750개 다국적기업이 포함됐으며 본사 소재지별로 미국 기업이 247곳으로 가장 많았고 유럽은 224곳, 아시아·오세아니아는 209곳으로 뒤를 이었다.

중국 기업 중에서는 화웨이가 14위에 올라 가장 높았고 알리바바가 50위로 뒤를 이어 두곳만이 100위권 내에 이름을 올렸다.

미국의 유력 경제전문지 포브스(FORBES)가 발표한 '2020 세계 최고 고용주'(THE WORLD'S BEST EMPLOYERS 2020) 명단에서 삼성전자가 1위를 차지했다.(사진=포브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